[경기도] 신종 코로나 대응 위해 31개 전 시군에 36억 2백만원 긴급 투입

확진환자 발생 직후인 지난 28일 고양과 평택에 각 3억 원 지급, 선제적 대응 위해 나머지 29개 시군과 소방재난본부에 30억 200만 원 추가 투입

손기천 총괄취재기자 | 기사입력 2020/01/30 [17:15]

[경기도] 신종 코로나 대응 위해 31개 전 시군에 36억 2백만원 긴급 투입

확진환자 발생 직후인 지난 28일 고양과 평택에 각 3억 원 지급, 선제적 대응 위해 나머지 29개 시군과 소방재난본부에 30억 200만 원 추가 투입

손기천 총괄취재기자 | 입력 : 2020/01/30 [17:15]

 

긴급투입된 재난관리기금은 선별진료소 설치·운영, 119구급대 현장활동, 마스크와 손세정 제 등 위생용품 구입에 사용 예정

경기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해 전 시군에 재난관리기금을 긴급 지원했다.

도는 30일 수원시 등 29개 시군에 각 1억 원씩, 소방재난본부에 1200만원 등 총 30200만 원의 재난관리기금을 투입했다.

앞서 도는 지난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발생한 고양시와 평택시에 3억 원씩 총 6억 원의 재난관리기금을 긴급 지원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생 이후 현재까지 투입된 재난관리기금은 총 36200만 원에 이른다.

각 시군에 투입된 재난관리기금은 방역용품, 손세정제, 마스크 등 위생용품 구입과 선별진료소 설치·운영 경비로 사용된다.

소방재난본부에 지원된 기금은 증상환자 이송 등 119구급대 현장활동에 필요한 소독티슈, 비멸균장갑, 멸균시트, 마스크 등을 구입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도의 이번 지원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시행령’, ‘경기도 재난관리기금 운용·관리 조례감염병 또는 가축전염병의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대응 및 응급복구조항에 근거한 것이다.

도는 향후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의 시급성을 감안해 선제적 기금 지원으로 시군별 필요 물품을 구입하도록 조치하고, 향후 추가 확진자 발생 시 긴급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재명 도지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늦장 대응이나 소극적 대응보다는 차라리 과잉 대응이 낫다는 것이 도의 방침이라며 증상자가 없는 시군에도 선제적으로 자연재난기금을 투입해 감염증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손기천기자  www.kwtotalnews.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포토] 어느 노승의 작품21탄 홍천 대화면에 핀 '물매화' 꽃
메인사진
[포토= 김수남작가] 김수남작가 2탄 통일염원 해바라기
메인사진
[현장포토] 태풍영향으로 설악산국립공원 피해 심각
메인사진
[포토= 김수남작가] 날개짓의 향연
메인사진
[포토] 어느 노승의 작품20탄 '금강초롱' 꽃
메인사진
[포토= 김수남 사진작가] 새들의 육추의 현장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