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속초서 '코로나19' 확진 20대, 30대 2명 발생

확진자 두 명 모두 '대구·경북' 방문…"신천지와는 관련 없어

임동남 사회부기자 | 기사입력 2020/02/22 [15:04]

[속초시] 속초서 '코로나19' 확진 20대, 30대 2명 발생

확진자 두 명 모두 '대구·경북' 방문…"신천지와는 관련 없어

임동남 사회부기자 | 입력 : 2020/02/22 [15:04]

 

 

강원 속초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해 비상이 걸렸다.

 

22일 속초시에 따르면 A(.39)B(23) 등 확진자 2명이 나왔다. A씨는 지난 14일부터 19일까지 남편, 아들과 함께 자가용을 이용 대구의 동생 집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19일부터 기침과 오한, 콧물 증세가 발생해 이튿날인 21일 선별보건소를 방문했다. 이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아들은 음성판정을 받은 상태다  

 

B씨는 양양부대에서 근무하는 상근예비역으로,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충청북도 단양과 경상북도 문경 지역에 여행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B씨 역시 지난 19일부터 발열증상을 보였고 21일부터는 가래와 기저질환, 비염 증세를 보여 보건소를 찾았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는 지난 18일 오후 2시쯤 속초시 영랑호 파스쿠치 카페를 혼자 다녀왔고, 오후 6시쯤 어머니와 함께 매자식당을 방문했다.

 

다음 날인 19일 오후 4시쯤 어머니 차량으로 출근하고, 지난 20일 오전 9시쯤 후임 차량으로 퇴근, 지난 21일 오후 12시쯤 다사랑 미용실을 들렀으며, 1230분쯤 우동당을 어머니와 동행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 확진자는 모두 국가지정입원치료병원인 강릉의료원으로 이송했다.

 

속초시 김철수 시장은 이날 오후 130분 시청 2층 상황실에서 긴급 브리핑을 열고 "의심환자 14명에 대한 조사 결과 2명에 대해 확진 판정이 나왔다""두 명의 확진자는 모두 신천지와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현재까지 파악됐다"고 밝혔다  

 

이어 "시는 향후 확진자들과 접촉한 이들을 격리하는 한편, 이용장소에 대한 폐쇄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확진자들의 동선과 시내 전역에 대한 방역조치를 실시할 계획 및 환자가족 및 밀접 접촉자에 대한 조치는 별도의 준비된 계획에 의거 격리시설로 이송하며 1인1실 격리조치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강원종합뉴스 임동남기자 www.kwtotalnews.kr (사진제공= 속초시)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