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화훼농가 돕기에 나섰다

- 도내산 꽃 1만 3천송이 3.2일부터 각 실과 공급

손기천 총괄취재기자 | 기사입력 2020/03/02 [17:34]

[강원도] 화훼농가 돕기에 나섰다

- 도내산 꽃 1만 3천송이 3.2일부터 각 실과 공급

손기천 총괄취재기자 | 입력 : 2020/03/02 [17:34]

 

 

강원도는 코로나19 등 여파로 소비가 급격히 위축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나섰다.

도에 따르면 한창 출하를 해야 하는 튤립, 장미 등 겨울작기 화훼류의 소비촉진을 위해 3월부터 4월까지 도청 104개 실과가 참여하는 사무실 꽃 생활화 운동을 전개하기로 하고, 32일부터 생산농가로부터 꽃을 직송받아 13천송이를 매주 월요일 8주간 공급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각종 농업인단체 행사와 기념일에 도내산 꽃 사용을 권고하고 시군과 유관기관에도 여건에 맞는 소비촉진 운동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화훼농가들의 경영난을 경감시키기 위해 연리 1%의 농어촌진흥기금 우선지원과 도내 화훼농가 생산비 절감을 위한 생산시설지원 등 2개사업에 17억원을 긴급 지원하기로 했다.

* 농어촌진흥기금 : (개인) 10~300백만원, (단체) 50~10,000백만원을 연리 1.0%로 지원하고 시설자금은 3년거치 5년균분상환, 운영자금은 2년거치 3년 균분상환

류승근 유통원예과장은 겨울철 화훼농가들이 소비부진으로 겪는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활성화 대책을 집중 추진하고, 시군과 도내 유관기관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손기천기자 www.kwtotalnews.kr (사진제공= 강원도청)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