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가금농가 유입 방지에 총력 대응

강릉 남대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H5형 항원 검출,

양미숙기자 | 기사입력 2020/11/14 [09:16]

강원도 가금농가 유입 방지에 총력 대응

강릉 남대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H5형 항원 검출,

양미숙기자 | 입력 : 2020/11/14 [09:16]

 

강원도는 11월 11일 강릉 남대천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서 조류인플루엔자 H5형 항원이 검출되어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에서 정밀검사를 실시중(2~5일 소요)인 가운데, 가금농가 유입방지를 위해 소독강화 및 농가 예찰 등 긴급 방역에 나섰다.

 

  ① 남대천 야생조류 분변 채취지점 출입통제
  ② 반경 10km 지역 가금농장(273호) 이동제한 및 예찰·검사 강화
  ③ 철새도래지와 인근 가금농장에 대한 소독 등 차단방역 강화

 

강원도는 10월 이후 충청남도, 경기도 철새도래지의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PAI)가 3건※ 검출되어, 정부에서 11월 10일 「조류인플루엔자 위험주의보」를 발령함에 따라 철새도래지와 가금농가에 강화된 방역조치를 실시하였다.


  ※ (1차) 10.21 천안 봉강천, (2차) 10.24. 용인 청미천, (3차) 11.03. 천안 병천천

 

 

주요 방역조치로는 도내 철새도래지 10개소에 차량 21대, 드론 4대를 동원하여 매일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가금농장에는 야생조류 차단 그물망 설치, 농장 내·외부 매일 소독, 가금판매소 운영 중단 등의 조치를 추진하고 있다.

 

강원도는 해외 발생동향 및 국내 야생조류 AI 항원 검출상황을 고려할 때 이번 겨울철 고병원성AI 발생 가능성이 높은 만큼 가금사육농가는 철새도래지를 방문하지 않는 등 철새와의 접촉을 차단하고 농장 내·외부 소독과 장화 갈아 신기 등 축산농가의 자발적인 차단 방역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하였다.

 

 

 

강원종합뉴스  총괄취재국 양미숙기자

www.kwtotalnews.kr

snsakdmf@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