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동해북부선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공청회 개최

- 20일 양양문화복지회관 개최, 주민의견 청취 -

최정순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0:34]

[양양군] 동해북부선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공청회 개최

- 20일 양양문화복지회관 개최, 주민의견 청취 -

최정순기자 | 입력 : 2020/11/19 [10:34]

양양군(군수 김진하)이 양양지역 숙원사업인 동해북부선(강릉~제진) 단선전철 건설사업에 대한 전략환경영향평가(초안)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11.19(목) 동해북부선 주민설명회(9월) (2)  © 양양군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이번 공청회는강릉~제진 단선전철 건설사업과 관련하여환경영향평가법 제13, 동법시행령 제13, 15에 따라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을 공개하고 대상지역 주민의 의견을 듣는 자리이다.

 

지난 924일에 1차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였으며, 초안 공람은 917일부터 1021일까지 양양군청 대외정책과와 양양읍사무소에서 열람을 실시하였다.

 

 

이번 공청회는 지난 주민설명회 및 초안 공람 시 제기되었던 주민의견에 대한 내용을 담아 설명회를 개최한다.

 

공청회는 20일 오후 2시 양양문화복지회관에서 개최할 예정이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이번 공청회와 초안 공람에 방문(참석)하는 주민들은 마스크착용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기 바란다.

 

한편, 양양군의회 및 양양군번영회에서는 동해북부선 노선도에서 양양군 구간은 34km에 달하는 긴 거리임에도 역사가 2개인 강릉과 고성과는 달리 양양역 한곳으로만 정해져 있어 지역주민 불편이 예상된다며 노선 중간지점인 양양군 현북면 기사문리와 하조대 주변에 남북분단의 상징인 38선역을 신설해 달라고 성명서를 내고 정부에 요구한 상태이다.

 

 

강원종합뉴스 영동취재본부 최정순기자

www.kwtotalnews.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