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 총력 주민 이동·모임 자제 당부

강동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1:56]

[정선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 총력 주민 이동·모임 자제 당부

강동호 기자 | 입력 : 2021/04/05 [11:56]

정선군(군수 최승준)은 정선읍 지역에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확산되고 있어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한 특별방역과 심층 역학조사를 강화하고 있다.

 

군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지역주민들의 타인 접촉 및 외출·모임자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줄 것과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지난 44일 정선읍 소재 A교회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군에서는 현재까지 101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해 4명이 양성 판정을 97명이 음성판정을 받았다. 여기에 더해 45일에는 정선읍 소재 B고등학교의 학생이 확진 판정(인접시군 확진자료 분류)을 받았다. 이 학생은 인접지역 장례식장 관련 확진자의 자녀로 A교회와는 별개의 감염경로로 확진 판정을 받아 방역 당국에서는 비상이 걸린 상황이다.

 

군에서는 정선군 보건소와 정선읍 가수분교, 정선읍 B고등학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확진자에 대한 신속한 역학조사를 통해 접촉자 파악 및 검사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가수분교 선별진료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 주민들의 외부접촉을 전면 차단하고 검사 진행과 함께 코로나 예방수칙 및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아울러 B고등학교에도 이동 선별진료팀이 파견돼 학생 및 교원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보건환경연구원 및 이원의료재단과 협력해 검체 검사 진행은 물론 강원도, 질병청 역학조사관의 지원을 받아 확진자 역학조사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군에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주민들의 불안함과 불신을 최소화하고 지역내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해 모든 수단을 총 동원해 나갈 계획이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저지 및 감염 고리를 끊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군민들의 이동 자제 및 검체검사 등 방역당국의 조치와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강원종합뉴스 남부제1취재본부  강동호기자

www.kwtotalnews.kr

태백/정선 주재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