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인구 증가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전입근로수당· 정착지원금), 40여명 전입 성과 거둬-

김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10:46]

[횡성군]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인구 증가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전입근로수당· 정착지원금), 40여명 전입 성과 거둬-

김재우 기자 | 입력 : 2021/04/08 [10:46]

▲ 횡성군청사     ©김재우기자

 

횡성군(군수 장신상)은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전입근로수당, 정착지원금)」의 추진으로, 사업 1년 만에 청년 근로자 40여명이 전입하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군 자료에 따르면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 시행을 통해 횡성 인근 지역에서 횡성으로 출퇴근 하는 유동인구의 전입을 유도하여 인구정책에 기여하였으며, 해당 지원 사업에 대한 문의는 점차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 인구유입의 효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은 제조업체 중 신청일 기준 상시근로자 5명 이상, 공장등록일로부터 3년 이내인 관내 기업에 재직하고, 과거 3년 동안 횡성군에 주민등록을 등재한 사실이 없는 만18세 이상 55세 이하 청년 등 근로자가 횡성군으로 전입을 하는 경우, 월 20만원씩 5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입근로수당 대상으로 선정된 청년 등 근로자의 가족이 동반 전입할 경우에는 정착지원금 30만원이 추가 지원되며, 지원기간은 전입근로수당 지원기간까지이다.

 

해당 사업은 2021년에도 이어지고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횡성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 신청 및 문의는 횡성군 기업경제과 일자리창출담당으로 하면 된다.

 

신동섭 기업경제과장은 “앞으로도 관내 기업체들의 안정적인 기업경영과 청년 구직자의 전입을 유도하기 위해 횡성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을 지속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영서취재본부 김재우 기자

www.kwtotalnews.kr

강원영서취재본부 횡성/홍천지사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