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원주시,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10월 말까지 받아야!

가축분뇨 배출시설 신고농가 연 1회, 허가농가 연 2회 검사

김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16:26]

원주시,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검사 10월 말까지 받아야!

가축분뇨 배출시설 신고농가 연 1회, 허가농가 연 2회 검사

김재우 기자 | 입력 : 2021/10/15 [16:26]

원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김기준)는 축산농가의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가 지난 324일부터 시행된 가운데 아직 검사를 받지 않은 축산농가는 10월 말까지 반드시 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 원주시농업기술센터     ©김재우 기자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 개정에 따라 가축분뇨 퇴비를 농경지에 살포하는 축산농가 중 가축분뇨 배출시설 신고농가는 연 1, 허가농가는 연 2회 검사를 받아야 한다.

 

배출시설 신고 규모 미만 농가 및 위탁처리 농가는 검사 대상에서 제외된다.

 

분석항목은 부숙도, 수분함량, 염분(NaCl), 중금속(Cu, Zn) 등이며, 기준에 미달하는 퇴비는 농경지에 살포할 수 없다.

 

지퍼백 등 깨끗한 봉지에 1kg 내외를 담아 원주시 농업기술센터에 분석을 의뢰하면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센터 관계자는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를 통해 기준에 적합한 퇴비를 농경지에 살포하면 미세먼지 원인물질 감소와 악취 저감 및 토양환경 개선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영서취재본부 김재우 기자

www.kwtotalnews.kr

강원영서취재본부장 (원주/홍천/횡성)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