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태백시,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꿈꾸는 예술터’ 사업 선정

소도동 탄광사택촌이 꿈꾸는 예술놀이터 ‘탄광사택 누리큐브’ 재탄생 기회

염윤선 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11:08]

태백시,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꿈꾸는 예술터’ 사업 선정

소도동 탄광사택촌이 꿈꾸는 예술놀이터 ‘탄광사택 누리큐브’ 재탄생 기회

염윤선 기자 | 입력 : 2021/11/17 [11:08]

태백시는 국민이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교육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꿈꾸는 예술터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탄광사택촌(소도동 일원)꿈꾸는 예술터를 조성한다

  

▲ 지난 10월 23일 다문화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는 탄광사택촌 모습 (사진 염윤선 기자) 

 

▲ 탄광사택촌에서 어린이들이 노는 모습 (사진 염윤선 기자)  


본 사업은 주민들이 지역에서 창의적인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상시적으로 접할 수 있도록 지역중심의 문화예술교육 전용 공간을 조성·운영하는 생활사회간접자본(SOC)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초··고등학교 및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미래 사회 변화와 발전에 대비한 창작 기반·창의력 중심 문화예술교육(VR, AR, MR, 메타버스 등) 프로그램 개발 운영과 지역의 예술가 및 문화활동가들이 안정적으로 문화예술 교육 콘텐츠를 개발하고 협력할 수 있는 거점(문화실험실 ‘RAB’)을 마련할 계획이다.  

 

총 사업비는 20억 원(국비 10, 시비 10)으로 지역의 정체성인 탄광 역사를 보존한 탄광사택촌사택별 공간 리모델링(마주침 공간, 전시장, 문화실험실, 창작마루·창작방음공간, 교재보관소 등)으로 용도별 공간을 구성한다.

 

또한, 지역학교와 연계한 꿈꾸는 역사테마 문화예술학교’, ‘꿈꾸는 예술종합학교(예술캠프)’와 문화활동이 영화·연극관람 등이 소비위주의 것이라는 기존의 인식에서 벗어나 일상생활에서 활동 가능한 것이 문화생활이라는 인식의 전환학습을 목표로 지역 문화활동가들의 문화실험실(LAB)’을 운영할 계획이다.

 

더불어 각 프로그램을 통해 도출된 성과물을 바탕으로 성과공유 및 환류의 장인 탄광사택 누리큐브문화가 있는 날을 매월 개최할 예정이다

 

류태호 태백시장은 꿈꾸는 예술터 조성을 통해 문화예술교육의 기회가 부족한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의 문화향유권을 확대하고, 문화예술 활동가들의 활동 환경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염윤선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