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원도] 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 건립 확정!

총사업비 283억 원 중 국비 191억 원 확보

박준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2/05 [15:13]

[강원도] 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 건립 확정!

총사업비 283억 원 중 국비 191억 원 확보

박준민 기자 | 입력 : 2021/12/05 [15:13]

강원도는 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건립을 위한 내년도 사업비12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총사업비 283억 원으로, 2025년까지 국비 191억 원을연차적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이는강원도가 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 건립 사업을 주요 현안으로채택하고, 철원군뿐만 아니라 지역구 의원들과 공조하여국비 확보를 위해 전방위적으로 협력하여 이루어낸 성과이다.

 

 

‘22년 정부예산안 반영부터 국회 의결까지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비롯, 최복수 행정부지사, 김명중 경제부지사는 대정부 협력 채널을 십분 활용하여통일부와 기재부를 상대로 기념관의 건립 필요성과 국비 지원을 수차례 건의하였고, 이현종 철원군수도 기재부 관계자를만나 국비 지원을 요청하였다.

 

또한, 한금석, 최재연 도의원과 한기호, 이광재, 허영 등 지역구 국회의원들도 강원-국회의원 예산정책협의회 및 실시간 국회 소통 채널을 마련하는 등 강원도와 긴밀한 공조 체계를 구축, 철원지역에기념관이 들어설 수 있도록 초당적으로 협력한 결과이다.

 

화살머리고지는 1953년 국군과 중공군의 치열한 고지쟁탈전이 벌어져 당시 참전했던 국군, 중공군뿐만 아니라 미국과 프랑스 등 유엔군의 유해가 다수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곳으로, 최초 남북공동 유해 발굴을 추진한 역사적 상징성이 높은 곳이.

 

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은 철원 백마고지 전적비 인근에 지하1,지상3층 규모로, 분단의 역사와 사회적 아픔을 치유하고남북 공동체 회복을 위한 평화, 희망 등의 비전을 형상화한 라키비움(도서관+기록관+박물관) 형태의 복합공간 기념관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박용식 강원도 평화지역발전본부장은화살머리고지 평화기념관이평화와 화합의 상징적인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조성하고, 향후 기념관과연계한 다양한 사업 발굴을 통하여 평화지역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북부취재본부 박준민 기자

www.kwtotalnews.kr

joe9105@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