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연예] ‘우리들의 블루스’ 엄정화 첫 스틸 공개, 제주도 만인의 첫사랑 변신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2/03/30 [17:18]

[연예] ‘우리들의 블루스’ 엄정화 첫 스틸 공개, 제주도 만인의 첫사랑 변신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2/03/30 [17:18]

‘우리들의 블루스’ 엄정화가 만인의 첫사랑이 되어 돌아온다.

 

4월 9일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는 제주를 배경으로 한 독특한 옴니버스 형식의 드라마다. 엄정화를 포함한 이병헌, 신민아, 차승원, 이정은, 한지민, 김우빈, 김혜자, 고두심 등 배우들은 가족, 친구, 이웃 관계로 얽혀 에피소드별 이야기를 만든다. 

 

  

그 가운데 엄정화는 제주 푸릉마을로 돌아온 ‘만인의 첫사랑’ 고미란 역을 맡아, 이정은(정은희 역)과 애증의 절친 케미를 그린다. 엄정화는 이로써 2017년 이후 약 5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게 됐다. 최근 예능으로 친근한 이미지와 가수로서의 활약을 보여준 엄정화이기에, 배우 엄정화의 모습이 더욱 기대된다.

 

이런 가운데 제작진은 ‘우리들의 블루스’ 고미란으로 분한 엄정화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엄정화는 백화점에서 쇼핑을 즐기고, 또 운동을 하며 자기 관리에 열심인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극중 고미란은 어려서부터 남들의 부러움의 대상이 된 인물. 당차고 자신감 넘치는 엄정화의 모습이 고미란의 캐릭터를 짐작하게 한다.

 

극중 고미란은 제주 태생으로 예쁘고 화끈하고 유머러스한 인물. 푸릉마을 남자 친구들의 ‘영원한 퀸’, ‘만인의 첫사랑’이다. 좋은 집안 배경에 성격도 좋아 인기가 많았다. 가난했던 정은희와도 절친한 친구로 지냈다. 고미란에게 베프(베스트 프렌드)는 어려서도 지금도 정은희뿐인데, 힘든 일이 있어 내려간 제주에서 고미란은 친구에게 위로는 커녕 상처를 받게 된다.

 

엄정화 특유의 에너지가 고미란 캐릭터와 찰떡 싱크로율을 이루며 기대감을 높인다. 무대 위 퀸 엄정화는 극 중 제주 푸릉마을 퀸이 되어 존재감을 자랑할 예정. 또 친구들 간 있을 수 있는 다양한 감정들을 엄정화가 어떻게 공감가게 그릴지, 또 이정은과 어떤 女女 케미를 만들지도 관심을 집중시킨다. 연기력이라면 믿고 보는 배우 엄정화이기에,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온 엄정화의 귀환에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는 따뜻하고 생동감 넘치는 제주, 차고 거친 바다를 배경으로 다양한 인물들의 각양각색 인생 이야기를 담은 옴니버스 드라마다. 믿고 보는 배우 라인업, 웰메이드 작품을 탄생시킨 노희경 작가, 김규태 감독의 조합이 주목받으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4월 9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된다.(사진제공 = 지티스트)

 

강원종합뉴스 총괄취재국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