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영월군] 민선8기 주요 공약사업 반영된 - 2023년 당초예산 5,388억원 편성

염윤선 기자 | 기사입력 2022/11/22 [10:03]

[영월군] 민선8기 주요 공약사업 반영된 - 2023년 당초예산 5,388억원 편성

염윤선 기자 | 입력 : 2022/11/22 [10:03]

영월군은 민선8기 첫 당초예산으로, 어려운 재정여건속에서도 22년 당초예산4,947억원 대비 8.9%(441억원) 늘어난 5,388억원 규모의 2023년 예산안을 편성하여 영월군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특히 특별회계를 제외한 일반회계는 22년 4,516억원 대비 10.5%(475억원) 늘어난 4,991억원 규모이다.

 

 

또한 중앙부처 및 강원도로부터 소멸대응기금을 포함한 국도비를 전년 1,355억원 대비 12.8%(174억원) 늘어난 1,529억원 규모로 예산을 확보했다. 이는 지난 7월 민선8기 출범과 함께 최명서 군수와 직원들이 합심하여 중앙부처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예산확보 활동을 펼친 결과이다.

 

이번 당초예산안은 민선8기 출범에 따른 주요 공약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2023년도 대규모 신규 투자사업에 대한 선제적 반영 등 군정시책과 연계하였다.

 

주요 분야별로는 문화 및 관광 493억원, 환경 558억원, 사회복지 1,096억원,농림해양수산 708억원, 국토 및 지역개발 590억원 등이다.

 

주요 현안별로는 봉래산관광자원화 123억원, 한옥마을 기반조성사업 50억원,영월 동·서강 정원(청령포원) 42억원, 동서강 수월래 프로젝트 29억원, 공공기관 이전 대체부지 조성 45억원, 덕포지구 도시개발사업 30억원, 덕포 행복주택 건립사업 57억원 등이다.

 

이번 당초예산안은 22년 지방 보조금성과평가 용역 결과를 반영하여 35건 24억원 미편성 및 감액 편성하여 지방보조금을 절감하였고 또한, 경상경비를 최대한 절감하여 23년 현안사업 및 주민숙원 사업에 반영하였다.

 

최명서 군수는 민선8기 공약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군민의 복지증진, 당면현안 사업 추진을 위해 이번 당초예산안이 원안대로 의결될 수 있도록 최선의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염윤선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