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릉시] 민‧관 함께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찾아나선다

위기가구 발굴 ‘아웃리치 활동’ 전개

송은조 기자 | 기사입력 2022/12/02 [21:51]

[강릉시] 민‧관 함께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찾아나선다

위기가구 발굴 ‘아웃리치 활동’ 전개

송은조 기자 | 입력 : 2022/12/02 [21:51]

강릉시와 강릉종합사회복지관(관장 유엄스님)은 30일(수) 강남동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겨울철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아웃리치(outreach)’ 활동을 전개한다.

 

▲ 강릉시와 강릉종합사회복지관(관장 유엄스님)은 30일(수) 강남동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겨울철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아웃리치(outreach)’활동을 전개한다.  (사진제공=강릉시) ⓒ 송은조 기자


‘아웃리치’란 긴급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대상자를 찾아다니며 기관으로 찾아올 수 있도록 유도하는 사회복지 현장 실천 방법 중 하나다.

 

최근 발생한 수원 세 모녀 사건 등과 같이 경제적 어려움이 고립상태로 이어져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의 위기상황을 해결하는 데 ‘아웃리치’ 활동이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강릉시는 어려움에 처한 위기가구 발굴을 위해 편의점, 미용실, 주택 등을방문하며 이웃의 관심이 절실히 필요함을 알리는 리플렛과 홍보물품을 배부할 예정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이웃 사이에서 크고 작은 정보가 전달되어 위기가구 발굴로 이어지는 전달체계의 개선이 가장 중요하다”며, “적극적인 발굴 활동이 주민력 강화로 이어져 이웃이 이웃을 살피는 인적 안전망이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영동취재본부 송은조 기자

www.kwtotalnews.kr 

송은조 강원영동취재본부(강릉,속초,고성,양양)취재부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