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기도,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방안 마련 위한 간담회 개최

도내 관련 기관과 함께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협력 방안 논의 및 의견 수렴하는 시간 가져

손기천 기자 | 기사입력 2023/01/12 [10:17]

경기도,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방안 마련 위한 간담회 개최

도내 관련 기관과 함께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협력 방안 논의 및 의견 수렴하는 시간 가져

손기천 기자 | 입력 : 2023/01/12 [10:17]

경기도가 지난 11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경기교통공사와 함께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환경조성을 위한 관계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 이용 방안 마련위한 간담회 사진  © 손기천 기자

 

이번 간담회는 그간 지속적으로 제기됐던 전동킥보드 등 공유 개인형 이동장치(PM)의 안전 문제에 대한 실태를 점검하고, 안전대책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허원 부위원장 및 김동영 도의원을 비롯해 경기도남·북부자치경찰위원회 및 경찰청, 경기도 교육청, 수원시정연구원 등 유관기관과 한국PM산업협회 및 올룰로·빔모빌리티·버드코리아·피유엠피·디어·휙고·지바이크 등 공유 개인형 이동장치(PM) 대여사업자, 경기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 여인혁 위원 등 민간분야의 공유 개인형 이동장치(PM) 관계자들이 참석해 서로 의견을 교환했다.

 

간담회 1부에서는 한국PM산업협회 김필수 협회장과 수원시정연구원 김숙희 연구원이 각각 ▲경기도 공유 개인형 이동장치(PM) 현황 및 정책 고려사항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 활성화 및 안전관리방안을 주제발표했다.

 

2부에서는 무면허 운전, 안전모 미착용 및 불법 주정차 문제 등 해결을 위한 기관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참석자들은 이번 논의를 통해 주요 민원 사례를 공유하고, 안전 문제 및 민원 불편 해소를 위한 대책 마련에 더욱 관심을 갖고, 기관 간 맡은 역할에 따라 구체적인 실행계획 마련 및 이행에 적극 협조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에 경기도는 경기교통공사와 함께 관계기관과의 협력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이용 환경조성과 올바른 이용문화 확산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 마련 및 시행에 더욱 노력할 방침이다.

 

간담회에 참석한 김동영 도의원은 “개인형 이동장치의 이용 편의성과 산업활성화 부분에 공감하며, 미성년자 무면허 운전 등 관련 문제 해결을 위해 교육청, 경찰청 등 관계기관의 협조가 필요하다”며 “공공에서는 행정적 지원, 민간에서는 데이터 공유 등으로 개인형 이동장치 관련 문제를 해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으며, 김필수 협회장은 “개인형 이동장치 관련 법률적 부재로 인한 모호성이 문제이며, 산학연구 등을 통해 경기도만의 고유 모델을 정립할 필요가 있다”라며 개인형이동장치 안전이용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박래혁 경기도 광역교통정책과장은 “변화하는 교통환경에 맞춰 개인형 이동수단에 대한 안전대책 마련이 중요하다”며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을 반영해 안전한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 환경을 만들기 위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손기천기자

www.kwtotalnews.kr

공정한 언론 진실된보도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