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정선군] 라오스 노동사회복지부 외국인계절근로자 유치 MOU 체결

염윤선 기자 | 기사입력 2023/01/16 [13:23]

[정선군] 라오스 노동사회복지부 외국인계절근로자 유치 MOU 체결

염윤선 기자 | 입력 : 2023/01/16 [13:23]

정선군과 라오스 노동사회복지부는 농업분야 교유 및 외국인 계절근로자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 정선군과 라오스 노동사회복지부는 농업분야 교유 및 외국인 계절근로자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제공=정선군)  © 염윤선 기자

 

라오스는 인구 700만 여명 정도로 주산업은 농업이며 정선군에서 앞으로 외국인 계절근로자를 유치하게 될 지방자치 단체는 벼와 채소를 주업으로 하는 비엔티안 싸이타닉군과 핫사이펑군이다.

 

이날 MOU체결을 통해 라오스에서는 본국 근로자들이 정선군의 선진 농업기술을 전수받기를 희망하였으며, 최 군수는 근면성실한 계절근로자의 안정적 유치로 농촌인력난 해소는 물론 정선군과 라오스 간 인적교류 및 사회 문화교류 전반으로 확대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정선군은 2023년 상반기에 농가고용 계절근로자 292. 농협고용 공공형 계절근로자 50명 등 총 342명은 계절근로자를 유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정선군에서는 농촌 인구감소, 고령화로 인한 일손 부족과 인건비 상승 등 갈수록 농업환경이 더욱 어려워지고 있는 시점에서 외국인 계절근로자 및 농촌인력중개센터 확대, 농기계 임대사업소 확대, 영농봉사은행 운영 등 안정적 농업경영 지원에 주력하고 있다.

 

현재 임계농협 농촌인력중개센터를 여량농협과 협업해 여량농협에 농촌인력중개센터 1개소를 추가로 설치·운영할 계획이며, 그동안 지속적인 농작업이 없어 외국인 계절근로자 고용할 수 없었던 농가들을 위해 여량농협이 계절근로자를 고용하여 농가신청을 받아 필요한 시기에 필요한 인원을 지원하는 공공형 계절근로자 사업을 신규로 추진한다.

  

또한 올해 기관·단체 및 자원봉사자 등 1,500여 명의 인력을 지원하는 영농봉사은행을 운영할 계획이며,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는 농업기계 임대 수요에 대응하고 농작업의 효율적인 지원 및 농업 생산성 향상을 위해 농업기계 임대사업소 화암분소 신설사업을 2023년 상반기까지 마무리하고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염윤선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