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영남권]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 2023년 보전관리사업 최종 선정

신태수 기자 | 기사입력 2023/01/20 [09:24]

[영남권]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 2023년 보전관리사업 최종 선정

신태수 기자 | 입력 : 2023/01/20 [09:24]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에서 공모한 국가중요농업유산 보전관리사업의 대상 지자체로 최종 선정되었다.

 

 본사업은 국가중요농업유산의 체계적인 보전‧관리를 통해 농촌의 다원적 가치를 증진하고, 지역공동체의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농식품부에서 2021년부터 해마다 사업에 선정된 지자체에 연 1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하고 있다.

 

▲ 의성 금성산 전경(사진제공= 의성군)  © 신태수 기자

 

군은 2021년에도 선정되어 농업유산지역의 전통 농경문화를 보전하고 농촌 경관을 개선하는 등 주민 공동활동과 모니터링을 지원하여 농업유산 지역주민협의체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사업을 통하여 주민 주도의 지속이 가능한 농업유산 보전‧관리의 가능성을 열었다.

 

의성군이 2018년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0호로 등재한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은 우리나라 최초의 사화산인 금성산 일대에 고대부터 영농에 불리한 여건을 슬기롭게 극복하고자 선조들이 만들어 온 1,000여 개의 못과 관련한 수리농업 시스템으로서 고도차에 따라 못과 못이 연결되고, 수통과 못종을 이용한 전통 관개배수의 형태를 계승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국가중요농업유산은 국가가 보전 가치를 인정하는 소중한 자원으로 후손들에게 농업유산의 가치를 전승하기 위해 보전‧관리를 위한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라며, “나아가 농업유산 지역주민협의체와 더불어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UNFAO)에서 주관하는 세계중요농업유산(GIAHS) 등재를 통해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이 국제적으로 가치를 인정받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경북북부취재본부 신태수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