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양양군] 농가 맞춤형 농기계 종합서비스 지원

- 농기계 임대, 수리 지원 등 농가 경영안정 도모 -

정정순 기자 | 기사입력 2024/03/08 [16:17]

[양양군] 농가 맞춤형 농기계 종합서비스 지원

- 농기계 임대, 수리 지원 등 농가 경영안정 도모 -

정정순 기자 | 입력 : 2024/03/08 [16:17]

 

양양군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영농과 생산비 절감을 위해 농가 맞춤형 농기계 종합서비스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군은 올해 10억 8천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하여 농기계 임대사업, 농기계 수리지정점 운영, 순회 수리교육, 농업용 면세유 구입비 지원, 영농부산물 파쇄지원단 운영 등 농가 수요에부응한 맞춤형 종합서비스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군은 지난해 농기계 임대사업으로 본소와 2개 분소(북부분소, 남부분소)에서 87종 396대의 임대농기계를 확보하고 4,801대의 농기계를 임대하였는데 이는 일평균 13대이고, 관내 총 2,000여 농가에 농가당 평균 2.4대꼴로 임대한 셈이다.

올해에도 1억 8천만원의 예산으로 임대농기계 트랙터 5대를 구입하여 임대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농기계 수리지정점 운영사업은 9개의 수리 지정점을 운영하여, 경운기, 관리기, 예초기 등 소형 농기계 기종당 15만원씩 농가당 최대 3기종으로 45만원을 지원하며, 대형농기계인 트랙터, 콤바인, 승용이앙기 등은 기종당 20만원까지로 늘려 농가당 최대 3기종으로 60만원까지 지원한다.

 

그리고 영농부산물 안전처리 지원사업을 2월부터 12월 중 6개월간 운영하여, 영농부산물 고추, 들깨, 과수 전지목 등의 수거·파쇄 지원으로 불법소각을 미연에 방지하며 산불예방에 기여할 계획이다.

 

군은 이와 함께 본격적인 영농기 전인 3~4월에 농기계 고장으로 인한 수리불편을 해소하고자 오지마을 31개소를 대상으로 마을별 농기계 순회수리교육을 실시하고, 20만원 이하의 수리부품에 대해서는 무상으로 수리를 지원한다.

또한 농기계 작업능률 향상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영농작업에 가장 많이 쓰이는 트랙터, 승용이앙기, 콤바인에 대한 기술교육을 농작업 수요시기에 맞춰 실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업인 노령화와 일손부족의 문제를 해결하고 농가의 농기계 구입부담 및 경영비 절감을 위해 농기계 임대사업과 순회교육 등을 확대 추진함으로써 농가경영 안정과 농업 생산성 향상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영동취재본부 정정순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