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한영 원도의원, ‘균형발전’위한 폐광지역 지원 확대 요구

도정질문 통해 폐광지역 관련 정책 제안
폐광기금 적정 배분 및 폐광지역 산업 컨트롤 타워 요청
유휴공공시설의 공공재로의 기능 확대 요구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4/04/26 [10:37]

이한영 원도의원, ‘균형발전’위한 폐광지역 지원 확대 요구

도정질문 통해 폐광지역 관련 정책 제안
폐광기금 적정 배분 및 폐광지역 산업 컨트롤 타워 요청
유휴공공시설의 공공재로의 기능 확대 요구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4/04/26 [10:37]

이한영 강원특별자치도의회 의원(국민의 힘·태백1)은 지난 24일(수) 제327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도정질문을 통해 도지사와 의회의 협치, 폐광기금의 적정 배분 및 폐광지역 경제개발센터 등 강원도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을 촉구했다.

 

이 의원은 현재 시행되고 있는 폐광기금 배분 기준에 따른 역차별적 지역 불균형 상황을 짚고, “폐광지역 각 시·군의 현실적 상황과 여건을 세밀하게 고려해 배분 기준을 재조정해야 하는 시점이다.”라며 도정에 폐광기금 배분 기준의 재정립을 요구했다.

 

▲ 이한영 강원특별자치도의회 의원(국민의 힘·태백1)은 지난 24일(수) 제327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도정질문을 통해 도지사와 의회의 협치, 폐광기금의 적정 배분 및 폐광지역 경제개발센터 등 강원도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을 촉구하고 있다.  © 손기택 기자

 

또한 폐광지역 대체 산업 발굴 및 사업 추진을 위해 폐광지역을 전부 아우르는 ‘컨트롤 타워’ 설치를 제안하며 관련 기관과 지자체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강원특별자치도 산하 폐광지역 경제개발센터’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이 의원은 점차 기초자치단체에 부담이 되는 도내 유휴 공공시설이 가진 문제점과 이에 대한 도의 정책 부재를 꼬집으며, 다양한 민간 투자 분야에까지 공공재로 활용될 수 있도록 도에서 특례를 발굴해 줄 것을 주문했다.

 

▲ 강원특별자치도 도의회 지난 24일(수) 제327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모습  © 손기택 기자

 

이 의원은 이번 도정질문을 통해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강원특별자치도 전체의 ‘균형발전’을 강조하며, “도지사와 도의원이 지역 현안에서부터 함께 고민해 전체 도민의 목소리를 듣고 온전한 행복을 이룰 수 있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대체 산업 발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폐광지역에 더욱 다양한 투자유치 특례와 인센티브를 검토해달라.”고 주문하며 낙후지역의 현실을 다시금 강조하고, 폭넓은 지원을 통해 춘천·원주·강릉 뿐만 타 시·군의 발전이 골고루 이루어질 수 있기를 부탁했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