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창군, 백두대간과 동해를 연결하는 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조성사업 추진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설명회 개최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13:01]

평창군, 백두대간과 동해를 연결하는 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조성사업 추진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 설명회 개최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4/05/10 [13:01]

평창군은 9일 대관령면 대회의실에서‘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조성사업’과 관련하여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평창과 강릉을 잇는 케이블카 조성사업은⌜2018평창동계올림픽⌟과 ⌜2024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평창과 강릉의 또 하나의 협력사업이다.

 

이번 설명회에는 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사업에 대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 내용을 바탕으로 지역주민들에게 최적 노선안 등 사업 내용을 알리고자 개최되었다.

 

▲ 평창군, 백두대간과 동해를 연결하는 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조성사업 추진  © 손기택 기자

 

평창의 산과 강릉의 바다를 연결하기 위해서는 백두대간의 환경성 문제와 케이블카 구조물에 대한 기술적 검토, 주변 관광자원의 연계 방안 등이 고려되어야 하였으며, 이를 위해 지난해 5월부터 강릉-평창 공동으로 케이블카 조성사업에 대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을 수행해 왔다.

 

현재, 노선 선정의 전제조건을 고려하여 거론되는 공통노선은 선자령(평창군 대관령면 횡계리 일원)~어흘리(강릉시 성산면 어흘리 일원)5.0km 노선이며, 평창군은 이에 더하여 선자령과 (구)대관령휴게소를 잇는 추가 노선에 대해서도 검토 중이다.

 

김복재 관광문화과장은 “대관령 산악관광 케이블카 조성사업이 강릉에는 산을 평창에는 바다를 열어주는 지역 상생 관광모델로서, 강원 관광의 재도약을 위한 신성장 동력이 될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