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원주시, 우산일반산업단지‘아름다운 거리 조성 플러스 사업’ 공모 선정

2024년부터 2026년까지 국비 20억 확보
입산(산업단지에 들어오는 기업 및 방문객)대길 3대 프로젝트
“근로자와 지역주민이 함께 만드는 활력 넘치는 우산 산단”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07:57]

원주시, 우산일반산업단지‘아름다운 거리 조성 플러스 사업’ 공모 선정

2024년부터 2026년까지 국비 20억 확보
입산(산업단지에 들어오는 기업 및 방문객)대길 3대 프로젝트
“근로자와 지역주민이 함께 만드는 활력 넘치는 우산 산단”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4/05/28 [07:57]

원주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2024년 산단환경조성사업 공모’에 ‘우산일반산업단지 아름다운 거리 조성 플러스 사업’이 최종 선정되었다.

 

이번 공모사업은 산업단지가 조성된 지 20여 년이 지난 공공기반 시설과 입주기업들의 시설 노후화로 경쟁력 저하가 우려되는 산업단지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것으로

 

▲ 구상도(마스터플랜-안)  © 손기택 기자

 

공모 선정으로 노후 산업단지 내 주요 거리 또는 공원ㆍ녹지, 공공용지 등 근로환경 개선 및 청년 친화 생활 인프라 기능을 높일 수 있도록 3년에 걸쳐 국비 20억을 지원받게 된다.

 

원주시에는 20년 이상 노후 산업단지가 5개 있으며, 그중에서도 최초 산업단지 ‘우산일반산업단지’는 조성된 지 54년이 지나 이번 공모사업을 신청하게 되었다.

 

우산일반산업단지에는 1960년 식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끼니 해결을 위해국내 최초 라면을 출시한 삼양식품을 포함 27개기업 1,700여 명의 근로자들이 근무하고 있으며,

 

1970년대 조성된공장 및 도로·공원 등 기반 시설의노후화가 심각하여근로자와 지역 주민들을 위한 주거 환경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다.

 

시는 관계부서 실무자 회의체를 구성하여 산업단지 기업 대표 및 근로자, 지역주민 대상 2단계에 걸친 수요조사를 통해 분석한 자료를 바탕으로 사업계획서를 작성·제출하였다.

 

주요 내용은 ▲매력적인 가로환경조성을 위한 ‘아름답길’ ▲스마트편의시설을 도입하여 야간 이용객을 위한 ‘편리하길’ ▲기업과 주민들의 커뮤니티를 활성화를 위한 ‘함께하길’이라는 3대 목표를 중심으로 산업단지 특화가로 조성, 스마트 안전 시설물 설치, 우산 스토리 경관 조성, 우산 활력 공간 조성 등 4개의사업을 추진한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우선적으로 노후 기반시설에 대한 환경개선을 통해 지역주민과 근로자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쾌적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조성할 예정이다.”며,

 

또한 “장기적으로 휴·폐업공장 리모델링사업 및 청년문화센터 건립 등의 추가 공모사업을 착실히 준비하여 청년이 일하고 싶은 산업단지 환경 구축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강원종합뉴스 원주지사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