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횡성군] 지역병원과 연계해 찾아가는 방문 진료사업 시작

김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6/06 [08:15]

[횡성군] 지역병원과 연계해 찾아가는 방문 진료사업 시작

김재우 기자 | 입력 : 2024/06/06 [08:15]

횡성군(군수 김명기)은 횡성형 노인 통합돌봄 사업의 일환으로 6월부터 지역병원과 연계한 찾아가는 방문 진료사업을 추진한다.

 

▲ (사진제공=횡성군)  © 김재우 기자

 

이번 사업은 의료기관의 접근성이 낮은 농촌지역의 특성을 반영하여 거동이 어려워 의료기관 방문이 어려운 노인을 포함한 고위험군의 욕구에 대응하고자 기획되었다.

 

횡성군과 강원특별자치도 사회서비스원(원장 이은영)은 대상자 선정과 서비스 연계를 협력하여 추진하고, 65일부터 지역병원인 대성병원(원장 신형철)과 협력하여 고위험군과 퇴원환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문 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의사가 직접 환자의 집까지 찾아가 왕진 서비스를 지원해 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거동 불편자의 의료 접근성을 크게 향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자는 읍면 통합돌봄 창구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통합지원 회의를 거쳐 대상자로 선정되면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로 구성된 진료팀의 가정 방문으로 맞춤형 진료, 만성질환 관리, 교육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신형철 원장은 왕진 서비스를 통해 의료기관 방문이 어려워 진료를 받지 못하는 지역 주민들의 건강증진에 작은 도움이나마 드리고자 이 사업에 참여하게 되었다.”라며, “지역의 한 구성원으로서 이웃들의 복지증진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김명기 군수는 보건의료와 사회복지의 융합은 지역사회 통합돌봄이 성공하기 위한 핵심 조건이며, 이번 방문 의료사업의 시작은 매우 의미가 크다.”라며, “의료와 연계한 촘촘한 돌봄 서비스 제공으로 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하여 주민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게 하겠다.”라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영서취재본부 김재우 기자

www.kwtotalnews.kr

강원영서취재본부장 (원주/홍천/횡성)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