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원랜드, 공기업 최초‘노사공동 저출생 극복 상생위원회’출범

노사공동으로 저출생 문제 개선방안 추진...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 다해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20:20]

강원랜드, 공기업 최초‘노사공동 저출생 극복 상생위원회’출범

노사공동으로 저출생 문제 개선방안 추진...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 다해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4/06/11 [20:20]

강원랜드(대표이사직무대행 최철규)가 정부의 저출생 극복 시책에 발맞춰 공기업 최초로‘노사공동 저출생 극복 상생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강원랜드는 국가적 저출생 문제를 개선해 사회와 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구축하기 위해 선도적으로 ‘노사공동 저출생 극복 상생위원회’를 출범했다.

 

▲ [강원랜드] 노사공동 저출생극복 상생위원회 출범식(첫줄 세번째 최철규 대표이사 직무대행, 네번째 임우혁 노동조합위원장)  © 손기택 기자

 

최철규 대표이사 직무대행과 임우혁 노동조합위원장이 공동위원장을 맡았으며, 강원랜드 사측 위원 6명과 조합 측 위원 6명이 향후 정기회의를 통해 저출생 극복과 해결을 위한 노사공동 과제를 발굴하고, 개선방안 마련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최 직무대행, 임 노조위원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랜드 본사 사옥에서 진행된 이날 출범식에서는 저출생 문제 해결을 위한 위원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최철규 직무대행은 “강원랜드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정부정책에 적극 협력하기 위해 노사공동 저출생 극복 상생위원회를 출범하게 됐다”며 “실효성 있는 대안 마련을 통해 임직원의 행복, 나아가 지역사회의 미래를 선도하고 국가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우혁 노동조합위원장은 “위원회가 맡은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노동조합 또한 전폭적으로 지지할 것”이라며 “상생을 바탕으로 회사와 조합원이 함께 발전하고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편집국 손기택 기자

 

www.kwtota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