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흥시, 시화호 30주년 정책 설문조사 실시

시흥ㆍ안산ㆍ화성시민 “시화호 발전 가능성 많다”

손기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0:00]

시흥시, 시화호 30주년 정책 설문조사 실시

시흥ㆍ안산ㆍ화성시민 “시화호 발전 가능성 많다”

손기천 기자 | 입력 : 2024/06/14 [10:00]

시흥ㆍ안산ㆍ화성시민은 시화호에 대해 대부분 인지(92.4%)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시화호 및 거북섬동 인지도  © 손기천 기자

 

시화호의 발전 가능성 역시 많을 것으로(64.5%) 봤다.

 

시화호 30주년을 맞아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진행한 이번 조사는 시화호와 거북섬의 현재 이미지와 미래 비전에 대한 시민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새로운 성장동력 탐색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추진됐다.

 

조사는 만 18세 이상 시흥안산화성시민 1,049명을 대상으로지난 4월부터 2개월여간 진행됐다. 주요 조사 항목은 시화호 및 거북섬동 인지 및 방문 실태 거북섬동 관련 인식 및 방문 의향 시화호 및 거북섬동 발전 방향 등에 대한 인식으로 구성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세 개 지자체 시민 대다수(92.4%)가 시화호에 대해 인지하있었으며 과반 이상이 방문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시화호에 대한 주요 긍정 이미지로는 발전 가능성이 많은(64.5%) 변화한(56.4%) 친환경적인(48.6%)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부정 이미지로는 정체돼 있는(54.2%) 오염된(52%) 오래된(45.8%) 등이 꼽혔다.

 

시흥시민의 대부분(92%)은 거북섬을 알고 있으며, 3명 중 2명은 방문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안산시민의 과반 이상이 거북섬동에 대해 알고 있으며, 방문 경험이 있다고 응답해 거북섬의 인지도가 시흥시민뿐 아니라 인근 시까지 확산한 것을 알 수 있었다.

 

거북섬을 방문한 3명 중 2명은 거북섬에 대해 만족했다. 앞으로 거북섬동에 방문할 의향이 있는지에 대한 조사에서 역시 시흥시민의 87.5%, 안산시민의 83.6%, 화성시민의 83.6%반드시 방문또는 기회가 되면 방문하겠다고 응답했다.

 

세 개 시민들은 거북섬이 해양레저 등 관광상품(53.6%)을 잘 조성했다고 봤다. 생활환경(대기, 수질) 및 주변 자연환경(14.7%)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반면, 교통 인프라(9.1%)는 부족하다고 봤다. 특히 자차 이용이 어려운 18~29세에서 해당 응답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거북섬과 시화호의 발전 방향에 대해서는 대체로 일치하는 경향을 보였다. 거북섬의 경우, 생태환경도시(76.9%) 관광레저도시(75.3%) 첨단미래사업경제도시(21.3%) 순이었고, 시화호는 해양 치유단지 및 환경휴양도시 조성(38.1%), 해양레저관광 거점시설(31%) 등으로 활용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응답했다.

 

시흥시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전 연령층이 시화호를 누릴 수 있는 방안과 거북섬동의 접근 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중장기적인 정책개발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또한, 거북섬동 주요 발전 방향으로 보전(생태, 환경)과 개발(관광, 레저) 등이 거론된 것 역시 유의미한 결과로 보고, 사업추진에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시화호 30주년을 맞아 진행되는 다양사업과 정책개발에 반영할 것이라며 시화호 가치 제고와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시흥(516), 안산(255), 화성(278)을 대상으로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각 ±4.31%p, ±6.14%p, ±5.88%였다. 관련내용은 시흥시 정책기획과(031-310-3636)로 문의하면 된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손기천 기자

www.kwtotalnews.kr

공정한 언론 진실된보도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