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2024년 여름철 폭염 종합대책’ 수립하는 원주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0:14]

‘2024년 여름철 폭염 종합대책’ 수립하는 원주

손기택 기자 | 입력 : 2024/06/17 [10:14]

원주시가 때이른 폭염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2024년여름철 폭염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원주시는 폭염 시작일이 매년 빨라짐에 따라 지난해에 비해 3주가량 빠르게 폭염 종합대책을 수립해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폭염대응 TF팀은 안전총괄과장을 팀장으로 해 상황관리, 건강관리지원 2개반으로 구성되며 오는 9월 30일까지 운영된다.

 

원주시는 방문건강관리사업 전문인력 등을 통해 특보 발령 시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 확인 등을 실시한다. 또 이·통장, 자율방재단 등을활용해 무더위쉼터 점검, 폭염대비 행동요령 안내 등을 실시해 폭염사각지대 최소화 및 특별 보호·관리 등을 추진한다.

 

이밖에 관내 경로당, 행정복지센터 등을 실내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폭염에 지친 시민들이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운영할 방침이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지구온난화로 인해 폭염 시작이 빨라지고 장기화됨에 따라 보다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폭염 대책이 필요하다.”며, “폭염으로 인한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폭염 대비에 행정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원주지사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