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흥시] 이 땅의 자연유산 천연기념물 특별전’ 7월 21일까지 개최

6월 20일부터 7월 21일까지 배곧아트큐브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손기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0:23]

[시흥시] 이 땅의 자연유산 천연기념물 특별전’ 7월 21일까지 개최

6월 20일부터 7월 21일까지 배곧아트큐브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손기천 기자 | 입력 : 2024/06/21 [10:23]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국가유산청과 ()한국조류보호협회가 주관하는 ‘2024년 이 땅의 자연유산 천연기념물 특별전620일부터 721일까지 배곧아트큐브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 이 땅의 자연유산 천연기념물 특별전  © 손기천 기자


지난 20일에는 전시회 개관식이 진행됐으며,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김영기 시흥문화원장 등 관계자들과 시민들이 참석해 전시회 개최를 축하했다.

 

이번 전시는 시화호 30주년을 기념해 천연기념물의 종류와 그 가치 및 중요성을 홍보하고, 천연기념물 보호 의식을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 이 땅의 자연유산 천연기념물 특별전  © 손기천 기자

 

특히 환경의 가치가 점점 더 중요해지는 현재 시점에서 생물다양성 보전의 필요성과 생물 보전의 중요성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별전에서는 시도별 천연기념물 및 천연보호구역 등에 대한 설명 패널을 비롯해, 천연기념물 박제 총 32(조류와 포유류), 야생조류 생태 영상(13, 5), 야생조류 도래지 영상 등이 전시될 예정이다.

 

특별전은 전시 기간 중 오전 9시에서 오후 5시까지 열리며, 입장료는 무료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흥시는 저어새, 수달, 검은머리물떼새 등 천연기념물의 보호와 그 가치 보존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렇게 우리 주변에 함께 숨 쉬고 살아가는 천연기념물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는 것은 매우 의미가 있는 만큼, 이번 특별전을 통해 시의 환경 가치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많은 시민이 전시회를 관람하며,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인식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손기천 기자

www.kwtotalnews.kr

공정한 언론 진실된보도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