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 제1호 가맹 택시, 「토마토 택시」가 달린다!

- 부산지역 플랫폼 기업에서 가맹 택시 최초 출범 -

손기택기자 | 기사입력 2020/12/23 [10:49]

부산 제1호 가맹 택시, 「토마토 택시」가 달린다!

- 부산지역 플랫폼 기업에서 가맹 택시 최초 출범 -

손기택기자 | 입력 : 2020/12/23 [10:49]

▲ 부산 제1호 가맹 택시, 「토마토 택시」가 달린다!     ©부산시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최근 카카오, 타다 등 전국을 영업망으로 하는 플랫폼 가맹 택시*가 잇따라 진출하고 있는 가운데 부산시 1호 가맹면허를 받은 향토기업 ㈜리라소프트의 ‘토마토 택시’가 출범했다고 밝혔다.

 

* 가맹 택시: 플랫폼 기업이 직접 기사 고용이나 차량 운행 등을 하지 않고, 법인·개인택시를 기반으로 호출 서비스의 품질을 관리하며 운영하는 택시

 

토마토 택시는 지난해 10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정보통신기술(ICT) 규제샌드 박스*허가를 받아 기존 기계식 미터기와 GPS를 결합한 스마트미터기를 활용하며, 광안대로와 수정터널과 같은 유료도로 이용 시 자동으로 요금이 정산되어 시민 이용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 규제샌드 박스: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가 출시될 때 일정기간 기존 규제를 면제·유예하는 제도

 

특히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운송사업자와 시민들을 위해 내년 3월까지 택시요금 할인 서비스를 진행해 눈길을 끈다. 토마토 택시를 이용하면 서비스가 진행되는 기간에는 기본요금을 제외한 시간·거리 할증요금의 20%를 상시 할인받을 수 있다. 기존요금과 할인요금은 모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차량 내 스마트미터기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택시 종사자가 승객의 병원 일정을 동행하는 ‘교통약자 병원 동행 서비스’와 사전 등록된 보호자에게 자녀의 승·하차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학생 안심귀가 서비스’ 등 부가서비스로 다른 가맹 택시와 차별성을 둔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토마토 택시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시민들의 이동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부산시에 소재를 둔 지역업체들이 플랫폼운송업에 많이 진출하여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강원종합뉴스 총괄취재국 손기택기자

www.kwtotalnews.kr

공정한 언론 진실된 보도 강원종합뉴스 발행/편집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