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해외에서 밀반입한 마약류를 판매한 16명 검거

텔레그램으로 매수·투약한 17명도 검거, 생활 속 마약 차단

손기택 | 기사입력 2021/05/06 [16:37]

[사건사고] 해외에서 밀반입한 마약류를 판매한 16명 검거

텔레그램으로 매수·투약한 17명도 검거, 생활 속 마약 차단

손기택 | 입력 : 2021/05/06 [16:37]

강원경찰청 형사과(총경 김진환) 마약범죄수사대에서는 21. 3월 베트남에서 필로폰, 엑스터시 등 마약류를 밀반입한 뒤 유통한혐의로 마약 판매 조직의 국내 총책 A를 비롯한 판매책 16명을 검거하고 이 중 10명을 구속하였으며, 텔레그램을 통해 이들로부터 필로폰 등 마약류를 매수하여 투약한17명도 함께 검거하였다.

 

 

 

 

또한 경찰은 베트남과 필리핀 현지에서 마약류를 공급한 해외 공급책을특정하고, 검거 및 송환을 위해 현지 경찰주재관과 공조하고 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필로폰 537g(2만 명 동시 투약분)과 케타민632g(2천 명 동시 투약분), 엑스터시 약 400정 등 시가 22억 원 상당의마약류를 압수하여 추가적으로 마약류가 확산되는 것을 차단하였다.  

강원경찰청 형사과장은 피의자들은 보안성이 높다고 알려진 SNS를 이용하고 서울 강남 주택가원룸을 임대하여 비대면으로 유통을 하는 등 수사기관의 추적을피하려 했지만, 경찰의 추적 수사 끝에 판매조직 뿐만 아니라 매수자까지 모두 검거되었다며 마약류는 단 한번의 호기심이나 실수로 접하는 순간, 본인 뿐만 아니라가정 및 사회 전체에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어 민들의주의가 필요하다며 마약류 폐해에 대한 홍보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강원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에서는 국민들이 적극적으로 신고하도록 마약류 범죄 신고자에게 신고보상금 등을적극 지급하고, 해외 경찰주재관 및 수사기관들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국내로 마약류를밀반입하는 사범들을 끝까지 추적하여 검거할 예정이다.

 

강원종합뉴스 총괄취재국 손기택 기자

www.kwtotalnews.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